[ARTWA PICK] 역사에 남을 전시기획_Women Artists 1550~1950_02

October 24, 2016

지난번에는 필자가 생각하는 전시를 이루는 공식 ‘(4W+1H)×ART=Exhibition’에서 ‘Women Artists 1550~1950’의 where와 what에 대하여 알아보았다. 무엇하나 중요하지 않은 것이 없으므로 다음의 요소들도 함께 살펴보려 한다.
 
기획에 부합하는 작가[Who]의 작품을 선별하는 것은 먼저 조사와 분석의 과정에 이어서 해당 작품을 찾는 긴 시간이 소요된다. 작품을 찾았다 하더라도 전시에 선보일 수 있는지 그 가능성을 확인하는 과정 또한 설득과 비용이 필요한 부분이다. 작가나 작품을 소장한 곳에서는 명분 없는 전시에 동의하지 않을 것이고, 작품의 안전을 보장하고 가치를 알아봐주지 않는 전시라면 그 누구도 동참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Women Artists 1550~1950’의 전시는 이미 작고하여 표면에 드러나지 않은 여성 작가를 조사하는 힘겨운 과정으로 방대한 자료를 아카이브 했을 것이다. 이 중에서 84명을 선정하여 그들의 작품을 찾을 수 있거나 대여가 가능한 개인 컬렉터 19명과 기업 또는 미술관 81 곳에 협조를 구하는 지난한 노력과 인내의 시간을 가졌다. 무엇보다 그들의 협조가 없었다면 애초에 가능한 전시가 아니었다. 이렇게 12개 국가에서 모인 작품 204점을 순회하며 전시한 사례는 현재까지 찾아보기 어렵다.

 

그렇다면 왜[Why] 기획자 앤(Ann Sutherland Harris)과 린다(Linda Nochlin)는 1970년대 후반 이러한 전시를 기획하게 되었을까?
미국은 1960년대~70년대까지 여성의 지위 향상을 위한 여성 해방(Feminism) 운동 시기라 할 수 있다. 여성이 능력이 있어도 가정에만 매여 있을 수밖에 없고, 직업이 있다 하더라도 임금이나 승진 등에 불공평한 대우를 받는 실정이었다.
페미니즘의 시작은 1963년 베티 프리던(Betty Friedan)이 쓴 ‘여성의 신비’를 계기로 시작되었다고 할 수 있다. 미국적 사회의 범주 안에서 여성이 가정을 지키면서도 직장 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는 중산 계급 여성을 대상으로 한 온건파였다. 그들은 산아 제한, 낙태 허용, 공립 탁아소의 설립들을 요구했고, 1972년에는 ‘전국 여성 정치 회의’를 조직하여 여성의 정치 참여를 촉구하기도 했다. 그러나 다른 한편에서는 여성들이 완전한 자유를 가지기 위해서 기존의 모든 계급 제도를 바꿀 수 있는 근본적인 사회 혁명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는 급진파가 등장했다. 이 중심에 1970년에 『성의 변증법』을 쓴 슐라미스 화이어스톤(Shulamith Firestone)이 있다. 그녀는 성 혁명(Sexual Revolution)을 주장했다. 급진파는 남성과 여성의 완전 평등을 위하여 혼인계약(marriage contracts)을 요구했고, 자녀를 공동으로 양육할 수 있는 확대 가정(extended family)의 건설을 주장했다. 이러한 페미니즘 운동은 상당한 성과를 가져왔다. 여성의 교육 수준도 높아져 1970년에서 1976년 사이에 여성의 대학 입학률은 46%가 증가했다. 더 이상 결혼을 위해서 대학을 진학하지 않게 되었다. 1974년에는 여성들도 남성들과 똑같은 조건으로 신용 카드를 발급받고 은행 융자도 받을 수 있는 대출 기회 균등법이 제정되었다. 지금 생각하면 너무나 당연한 일이 40년 전만해도 자유민주주의를 선도한 미국에서 있었던 현실 이었으니 다른 국가에서 여성의 지위는 말 할 것도 없지 않을까?
1970년대 후반에 여성 해방 운동은 이혼율 증가, 가정 파괴, 청소년 범죄의 증가 등의 부작용을 이유로 사회의 질서와 안정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가정에서 여성의 역할을 강조하는 보수주의에 의해 저항을 받았다. 이들은 전통적인 여성상을 높이 평가하면서 양성 평등, 동성애, 낙태의 합법화에 반대했다.
 
필자는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가 결과를 떠나서 여성에 대한 가치 평가를 새롭게 할 수 있는 중요한 시발점이 되어 예술에 있어서도 특히 남성들로 점철되어 온 미술 분야에 여성 작가를 찾고 재평가 하려는 움직임은 당연한 결과였다고 생각한다.
‘Women Artists 1550~1950’를 기획한 앤(Ann Sutherland Harris)과 린다(Linda Nochlin)는 이러한 시대적 요구 속에서 여성 작가들을 새롭게 조명하고자 했다.

 

다음은 전시에 선보인 대표작가 20명이다.
제일 먼저 아르테미시아(Artemisia Gentileschi <Italy 1593~1652/53>)는 당대에 명성을 날리던 화가 오라치오 젠틸레스키의 딸이었다. 최초의 여류화가이며 17살에 '수산나와 두 늙은이'라는 대규모의 작품을 완성했다. 그녀는 18살에 아버지의 동료화가 아고스티노 타사에게 강간당한다. 7개월에 걸친 소송 끝에 명예를 되찾았고, 그 당시 성폭행에 관한 최초, 최대의 사건이었다. 이후 피렌체로 이주하여 갈릴레오 갈릴레이 등과 교류하고 코시모 메디치 2세의 도움으로 피렌체의 미술가 길드 겸 대학(Accademia di Arte del Disegno)에 최초로 가입한 여성 예술가가 되었고, 이탈리아 화가협회 디세노 한림원에 가입한 최초의 여성 직업 화가이다. 시대의 폭력성과 부당함을 예술로 승화한 그녀의 '홀로페르네스의 목을 베는 유디트(judith and maidservant with the head of holofernes)'는 살인 장면을 극명하게 묘사한 대표적인 작품이다.

 

 

01. Artemisia Gentileschi (Italy 1593~1652/53)

judith and maidservant with the head of holofernes

 

 

 

 

 

 

 

 

 

 

 

 

 

 

 

 

 

 

 

 

 

 

 

 

 

 

 

 

 

 

02. Elisabetta Sirami (Ilalian 1638~1665)

porcia wounding her thigh

 

 

 

 

 

 

 

 

 

 

 

 

 

 

 

 

 

03. Elizabeth Vigee-Lebrun (French 1755~1842)

varvara ivanovna narishkine

 

 

 

 

 

 

 

 

 

 

 

 

 

 

 

 

 

 

 

 

 

 

 

 

 

 

 

04.Marie Genevieve Bouliar (French 1762`1825)

portrait of adelaide binart (mme. alecxandre lenoir)

 

 

 

 

 

 

 

 

 

 

 

 

 

 

 

 

 

 

 

 

 

 

 

 

 

 

 

 

 

05.Edith Hayller (British 1860~1948)

a summer shower

 

 

 

 

 

 

 

 

 

 

 

 

 

 

 

 

 

 

 

 

 

 

 

 

 

 

 

 

06. Florine Stettheimer (American 1871~1944)

beauty contest

 

 

 

 

 

 

 

 

 

 

 

 

 

 

 

 

 

 

 

 

07. Nataliia Sergeevna Goncharova (Russian 1881~1962)

portrait of larionov

 

 

 

 

 

 

 

 

 

 

 

 

 

 

 

 

 

 

 

 

 

 

 

 

 

 

 

 

 

 

 

 

 

 

 

08. Alice Trumbull Mason (American 1904 ~ 1971)

l'hasard

 

 

 

 

 

 

 

 

 

 

 

 

 

 

 

 

 

 

 

 

 

 

 

 

 

 

 

 

 

09. Dorothea Tanning (American b.1910) 

maternity

 

 

 

 

 

 

 

 

 

 

 

 

 

 

 

 

 

 

 

 

 

 

 

 

 

 

 

 

 

 

 

10. Elisabetta Sirami (Ilalian 1638~1665)

the penitent magdalene in the wilderness,1660

 

 

 

 

 

 

 

 

 

 

 

 

 

 

 

 

 

 

 

11. Giulia Lama (Ilalian ca.1685 ~after 1753)

the martyrdom of st. eurosia

 

 

 

 

 

 

 

 

 

 

 

 

 

 

 

 

 

 

 

 

 

 

 

 

 

 

 

 

 

 

 

 

 

 

12. Giulia Lama (Ilalian ca.1685 ~after 1753)

the martyrdom of st. eurosia

 

 

 

 

 

 

 

 

 

 

 

 

 

 

 

 

 

 

 

 

 

 

 

 

 

 

 

 

 

 

 

 

13. Adrienne Marie Louise Grandpierre-Deverzy (French 1798 ~ active to 1855)

the studio of abel pujol in 1822

 

 

 

 

 

 

 

 

 

 

 

 

 

 

 

 

 

 

 

14. Gabriele Munter (German 1877~1962)

portrait of a young woman,1909

 

 

 

 

 

 

 

 

 

 

 

 

 

 

 

 

 

 

 

 

 

 

 

 

 

 

 

 

 

 

 

 

 

 

 

 

15. Alexandra Exter (Russian 1882~1949)

lostume for the protozanov film "aelita",1924

 

 

 

 

 

 

 

 

 

 

 

 

 

 

 

 

 

 

 

 

 

 

 

 

 

 

 

 

 

 

 

 

 

 

 

 

 

 

 

 

 

16. Marie Laurencin (French 1885~1956)

at the piano, 1914

 

 

 

 

 

 

 

 

 

 

 

 

 

 

 

 

 

 

 

 

 

 

 

 

 

 

 

17. Georigia O'keeffe (American 1887~1986)

위: lake george barns,1926

아래:ranchos church, taos, new mexico, 1930

 

 

 

 

 

 

 

 

 

 

 

 

 

 

 

 

 

 

 

 

 

 

 

 

 

 

 

 

 

 

 

 

 

18. Liubov Serbeevna Popova (Russian 1889~1924)

untitled(human bust),1912

 

 

 

 

 

 

 

 

 

 

 

 

 

 

 

 

 

 

 

 

 

 

 

 

 

 

 

19. Leonor Fini (French.b. 1908)

the angel of anatomy,1949

 

 

 

 

 

 

 

 

 

 

 

 

 

 

 

 

 

 

 

 

 

 

 

 

 

 

 

 

 

 

 

 

 

 

 

 

 

20.Frida Kahlo (Mexican 1910~1954)

 portrait of frida and diego, 1931

 

 

 

 

 

 

Please reload

보관
Please reload

태그 검색